쿠팡 물류센터화재 실종 소방관 47시간만에 숨진채 발견
상태바
쿠팡 물류센터화재 실종 소방관 47시간만에 숨진채 발견
  • 송승호 기자
  • 승인 2021.06.19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이천 쿠팡 덕평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한지 사흘째인 19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 물류센터 화재현장에서 광주소방서 119구조대 김동식 구조대장 유해를 태운 응급차가 이천병원으로 향하고 있다. [사진=이천시청]
경기도 이천 쿠팡 덕평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한지 사흘째인 19일 오전 경기도 이천시 마장면 쿠팡 덕평 물류센터 화재현장에서 광주소방서 119구조대 김동식 구조대장 유해를 태운 응급차가 이천병원으로 향하고 있다. [사진=이천시청]

[공공투데이 이천=송승호 기자] 경기 이천시 쿠팡 덕평물류센터 화재 현장 인명검색에 나섰던 김동식 구조대장(52)이 끝내 주검으로 발견됐다.

소방당국은 19일 오전 10시49분 물류센터 지하 2층 입구에서 직선거리로 50m지점에 숨져 있는 김 구조대장을 찾았다.

지난 17일 인명검색을 위해 투입됐다가 고립 실종된 지 약 47시간만이다.

김 구조대장의 시신은 고열과 화염으로 인해 심하게 훼손된 상태로 전해졌다.

소방서 관계자는 "시신 주변에 잔화는 없었으나 불에 탄 물품들이 어지럽게 얽혀 있었다"며 "화점에서 탈출을 시도하던 중 고립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김 구조대장 구조 수색작업에는 '동료 구출팀(RIT·5명 1개조)'과 동료 소방관 10명 등 15명이 투입됐다.

동료 구출팀 등은 오전 11시32분부터 낮 12시12분까지 김 구조대장 시신 수습을 했다.

한편, 시신은 경기도 이천시 이천병원 영안실로 이송됐다.

/송승호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