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한 초등학교서 교사 학생 포함 21명 식중독 의심 증세
상태바
원주 한 초등학교서 교사 학생 포함 21명 식중독 의심 증세
  • 이다솜 기자
  • 승인 2021.09.03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원주=이다솜 기자] 강원 원주시의 한 초등학교 학생과 교사 등 20여 명이 식중독 의심 증상을 보여 보건당국이 조사를 벌이고 있다.

3일 원주시에 따르면 지난 2일 원주시 내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 20명, 교사 1명 등 21명이 식중독 의심 증세를 호소했다.

[사진=식약처]
[사진=식약처]

이들은 구토와 설사 등의 증세를 주로 보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해당 학교는 지난달 말쯤 급식 시설 공사를 시작하면서 학생들에게 도시락을 공급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위독한 증세를 보인 환자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지만, 보건당국은 원주시교육지원청과 공조해 식중독 여부를 확인 중에 있다.

원주시 관계자는 "현재 해당 초등학교에서 구토와 설사 등의 증상을 보인 교사와 학생들이 식중독인지 여부는 더 조사를 해봐야 알 것 같다"라며 "검체 조사를 통해 그 여부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이다솜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