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녹말 이쑤시개는 식품 아냐…안전성 검증된 바 없어"
상태바
식약처 "녹말 이쑤시개는 식품 아냐…안전성 검증된 바 없어"
  • 이다솜 기자
  • 승인 2024.01.23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청주=이다솜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녹말 이쑤시개’는 식품이 아니며, 식품으로 안전성이 검증된 바 없는 만큼 위생용품 용도에 맞게 사용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사진=식약처]
[사진=식약처]

특히 식약처는 SNS를 중심으로 유행하는 녹말 이쑤시개 섭취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식약처는 최근 위생용품인 녹말 이쑤시개를 기름에 튀겨 식품처럼 섭취하는 영상이 SNS을 중심으로 어린이 청소년 사이에서 유행하고 있어 소비자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특히 이쑤시개는 식품이 아닌 위생용품으로, 위생용품은 국민이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물품 중 인체에 직간접적으로 접촉하는 일회용 컵 숟가락 이쑤시개 빨대 등이다. 

이에 식약처는 위생용품의 성분 제조방법 사용 용도 등에 대한 기준·규격을 설정해 안전성을 관리하고 있으나, 식품으로서의 안전성은 검증된 바 없으므로 녹말 이쑤시개를 섭취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위생용품을 올바르게 사용할 수 있도록 홍보를 강화하는 등 안전한 위생용품을 소비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다솜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