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학생예비군 불이익 합동실태조사 시행
상태바
정부, 학생예비군 불이익 합동실태조사 시행
  • 송승호 기자
  • 승인 2024.04.02 0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서울=송승호 기자] 국방부는 학생예비군의 학습여건 보장 차원에서 4월 4주 및 9월 중 각 1주간 전국 12개 대학 대상 합동실태조사를 시행할 계획이라고 2일 밝혔다.

조사단은 국방부-교육부-병무청 과장 및 실무자 12명으로 구성됐으며, 학칙에 예비군훈련에 참여하는 학생에 대한 불리한 처우 금지와 학습여건 보장 내용 반영 여부, 교직원 교육 및 교내 홍보 실태, 위반사례 및 문제점 진단 등을 중점으로 확인 및 점검할 예정이다.

학생예비군 학업 보장 홍보 포스터 [사진=국방부]

이와 더불어, 국방부는 더 이상 불리한 처우 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교육부와 각 대학에 공문 발송과 포스터 배부 등의 적극적인 홍보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이번 활동이 병역 의무를 이행하고 있는 학생들의 예비군훈련 참여 및 학업 여건을 보장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며, 더불어 예비군 권익보장을 위한 다양한 활동과 지원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송승호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