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산물 온라인도매시장서 오는 24일부터 수산물도 판매
상태바
농산물 온라인도매시장서 오는 24일부터 수산물도 판매
  • 송승호 기자
  • 승인 2024.05.1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세종=송승호 기자] 오는 24일부터 농산물 온라인도매시장이 농수산물 온라인도매시장으로 확대된다. 업체 입점 등의 기간을 고려하면 오는 7월부터 활성화될 예정이다.

송미령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강도형 해양수산부 장관은 5월 13일 오전 10시, 서울 양재동 소재 농산물 온라인도매시장 상황실을 방문해 온라인도매시장 운영상황을 점검하고, 시장 활성화를 위한 부처간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농수산물 수급안정 및 유통구조 개선방안 설명회 [사진=농식품부]

현재 농식품부는 엄중한 농산물 물가 상황에 대응해 주요 채소류에 대해서는 비축물량을 방출하고, 국내 공급이 부족한 농축산물에 대해서는 할당관세를 적용해 해외공급을 확대하는 등 수급안정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특히, 기상재해로 최근 가격이 높은 과일과 채소류에 대해 1500억원 수준의 긴급 가격안정자금을 투입해 납품단가 지원, 할인 지원 및 과일 직수입 할인 공급을 추진하는 등 소비자의 장바구니 물가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힘쓰고 있다.

해수부 또한 수산물의 안정적 물가관리를 위해 올해 정부 비축사업 2065억원과 할인지원 1388억원 등 역대 최대 규모의 예산을 투입해 비축물량 방출, 마트·온라인몰 할인지원,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환급행사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물가안정대응반을 구성해 일단위로 수산물 수급과 가격 동향을 모니터링하는 등 물가 안정을 위한 선제적 대응체계도 구축했다.

이번 농식품부 장관과 해수부 장관의 온라인도매시장 방문은 농수산물 유통구조 개선대책의 핵심과제인 온라인도매시장 활성화를 위해 현재 진행 중인 수산물 거래 개시 준비사항 등을 점검하고, 부처간 추가 협력과제를 논의하기 위함으로, 양 장관은 이 자리에서 취재 기자들을 대상으로 정부가 그간 추진해온 농수산물 수급안정 정책과 농수산물 유통구조 개선방안 전반에 대한 질의응답 시간도 가졌다.

/송승호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