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용부 "온열질환 위험시 작업 중지"…건설현장 폭염 대책 점검
상태바
고용부 "온열질환 위험시 작업 중지"…건설현장 폭염 대책 점검
  • 이재현 기자
  • 승인 2024.06.05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서울=이재현 기자] 이성희 고용노동부 차관은 5일, 서울시 마포구 공덕동 소재 주택 재건축 정비사업 현장을 방문해 여름철 대표적 위험요인인 폭염과 집중호우 대비 관리실태를 점검했다.

고용노동부는 올해 여름철 기온이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폭염 대비 근로자 건강보호 대책'을 수립해 사업장의 온열질환 예방 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온열질환 예방 퀵가이드 및 체크리스트 [사진=고용노동부]

방문 현장은 굴착, 흙막이 설치 등 기초 토목공사를 진행하면서 옥외작업의 비중이 커 온열질환 발생 위험이 높은 곳이다.

이에 이동식 에어컨과 물이 구비된 휴게시설과, 얼음물, 얼음 목도리 등 근로자 보냉제품, 폭염 시 작업 중지 사례 등 대응 상황을 점검했다.

또한, 집중호우로 인한 굴착면 붕괴, 감전 등 장마철 위험요인을 안내하고, 안전조치 마련 여부를 확인했다.

이성희 차관은 현장소장에게 폭염 대비 안전점검표와 쿨토시, 쿨타올 등을 전달하면서, "건설현장은 대표적인 온열질환 취약업종으로 이에 대비한 안전조치를 준수하고, 폭염 예보를 주기적으로 확인해 온열질환이 발생할 급박한 위험이 있는 경우 작업중지 등 적절한 조치를 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고용노동부는 "6월부터 8월까지 '폭염 호우 태풍 특별대응기간'으로 정하고, 본격적인 폭염과 장마철이 오기 전부터 관계기관, 민간재해예방기관과 협력해 꼼꼼하게 대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이재현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