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 7월부터 4.5% 인상
상태바
국민연금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 7월부터 4.5% 인상
  • 송승호 기자
  • 승인 2024.06.11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세종=송승호 기자] 보건복지부는 7월부터 국민연금 보험료의 산정 기준인 기준소득월액 상한액이 590만원에서 617만원으로, 하한액은 37만원에서 39만원으로 상향 조정된다고 11일 밝혔다.

국민연금 보험료 산정의 기준이 되는 기준소득월액은 법령에 따라 매년 조정하고 있으며, 국민연금 전체 가입자의 최근 3년간 평균소득 변동률을 반영해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도 조정하고 있다.

[사진=보건복지부]

2024년도 기준소득월액의 조정으로 국민연금 최고 보험료는 전년보다 2만4300원이 인상된 55만5300원이 되고, 최저 보험료는 전년보다 1800원이 인상된 3만5100원이 된다.

상하한액 조정으로 일부 가입자는 보험료가 인상됨에 따라, 연금급여액 산정에 기초가 되는 가입자 개인의 생애 평균 소득월액이 높아져 연금수급 시 더 많은 연금급여액을 받게 된다.

복지부 이스란 연금정책관은 "가입자의 소득수준 향상에 따라 기준소득월액 상하한액이 조정돼 일부 가입자는 보험료가 증가하지만 수급 연령 도달 시 더 많은 연금급여액을 받게 돼 국민연금을 통한 노후소득 보장이 강화될 것"이라고 전했다.

/송승호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