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교통공사, 서울지하철 개통 50주년…엠블럼 슬로건 선보여
상태바
서울교통공사, 서울지하철 개통 50주년…엠블럼 슬로건 선보여
  • 강문정 기자
  • 승인 2024.07.08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서울=강문정 기자] 서울교통공사가 1974년 8월 15일 서울역(지하)-청량리 구간 개통 이후 수많은 변화를 겪으며 시민의 일상과 함께한 ‘시민의 발’ 서울지하철의 50번째 생일을 기념해 ‘서울지하철 개통 50주년 엠블럼‧슬로건’을 시민에게 선보인다.

50주년 기념 슬로건은 ‘마음가는, 사랑받는 서울지하철로!’, ‘Move Soul, Love Seoul’이다.

[사진=서울교통공사]
[사진=서울교통공사]

다양한 사람들이 모이는 서울에서 지난 50년 동안 서울의 발전과 함께 시민의 마음을 움직여 온 서울지하철이 앞으로의 50년도 더욱 사랑받는 서울지하철이 되겠다는 다짐을 담았다.

50주년 기념 엠블럼은 공사가 운영 중인 1호선에서 8호선까지의 노선도 그래픽을 활용해 다양한 마음이 모이는 서울에서 시민의 마음을 움직여 온 서울지하철을 표현했다.

엠블럼에 표현된 하트 모양은 서울시민의 마음을 나타낸다.

특히 하트 모양에는 시민을 50년간 변함없이 편리하게 수송해 온 서울지하철의 매력적인 모습이 지속되길 바라는 마음과 자부심을 담아 미래를 향한 방향성을 화살표로 표현했다.

한편, 공사는 서울지하철 개통 50주년 슬로건과 엠블럼을 선정하기 위해 지난 6월 5일부터 10일까지 시민과 공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진행했다.

조사 결과, 3개 후보군 중 ‘마음가는, 사랑받는 서울지하철로!’, ‘Move Soul, Love Seoul’가 50% 넘는 득표율을 얻어 최종 선정됐다.

조사는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대시민 선호도 조사 결과와 임직원 선호도 조사 결과를 50%씩 반영했다.

공사는 50주년 기념 슬로건‧엠블럼을 지하철 역사와 열차 내 광고 매체 등 다양한 경로로 시민에게 알려 서울지하철의 첫 개통일인 8월 15일을 기념할 계획이다.

마해근 서울교통공사 홍보실장은 “지난 50년 동안 서울지하철은 대한민국의 발전 속에서 시민의 발이 되어 서울을 움직여 온 대표 교통수단으로 자리 잡았다.”라며 “이번 50주년 기념 슬로건과 엠블럼을 통해 공사는 앞으로의 100년도 사랑받는 서울지하철이 되겠다는 다짐을 시민에게 전하고자 한다.”라고 말했다.

/강문정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