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경기지사, 제주경선 '56.75%' 압승…'대세론' 청신호
상태바
이재명 경기지사, 제주경선 '56.75%' 압승…'대세론' 청신호
  • 박영호 기자
  • 승인 2021.10.01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투데이 제주=박영호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후보가 1일 제주 경선에서 또 다시 '1승'을 추가 달성하며 '대세론'을 재확인했다.

이재명 후보는 이날 오후 제주 난타호텔에서 열린 제주 지역 순회 경선에서 대의원·권리당원·국민일반당원의 온라인 자동응답(ARS) 투표 집계 결과, 유효투표수 6971표 중 3944표(56.75%)를 획득, 2482표를 얻은 이낙연 후보(35.71%)보다 21.04%포인트(p) 앞선 1위를 차지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1일 제주시 오등동 호텔난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제주 합동연설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예비후보가 1일 제주시 오등동 호텔난타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제주 합동연설회에서 정견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재명 후보는 제주대의원 투표에서 1만1066표(66.45%)를 얻었고, 권리당원 투표에서 3834표(56.64%)를 기록해 대의원·권리당원 모두 이낙연 후보에 앞섰다.

이낙연 후보는 2482표(35.72%)를 얻어 2위를 차지했다. 이낙연 후보는 전국대의원 투표에서 6335표(35.20%), 권리당원 투표에서 2417표(35.71%)로 모두 이재명 후보에게 뒤쳐졌다.

추미애 후보는 455표(6.55%)로 3위를, 박용진 후보는 69표(0.99%)로 4위를 기록했다.

누적 득표율을 살펴보면 이재명 후보가 53.41%(34만5802표)로 과반을 기록, 굳건히 1위 자리를 지켰다.

이낙연 후보는 누적 득표율 34.73%(22만4835표)로 이재명 후보에 밀려 2위에 머물렀다. 두 후보의 누적 득표율 차이는 18.53%p에서 18.68%p로 소폭 상승했다.

그 외에 추미애 후보는 누적 득표율 10.63%(6만8817표)로 3위, 박용진 후보는 1.24%(8015표)로 4위를 기록했다.

한편, 이날까지 누적된 총 선거인단은 총 96만8367명으로 누적 투표율은 69.77%(67만5632표)다. 

/박영호 기자  
 

'당신의 눈과 귀가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제보가 사회를 변화 시킬수 있습니다"
공공투데이는 당신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제보: [기사제보] 여기 클릭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골라보는 기자거리